통합검색
아이디    비밀번호
   자동로그인     
  현재 총 30명 접속중입니다. (회원 0 명 / 손님 30 명)     최신게시글    성경검색   
자유토론광장
문화 예술 Cafe
생활 나눔 Cafe
책과 이야기
Sayings
한 줄 인사


  방문객 접속현황
오늘 96
어제 254
최대 10,145
전체 2,865,107



    제 목 : 교회 사들여 사찰로 거듭나는 서양불교 돌풍!    
  글쓴이 : 관리자 날 짜 : 06-06-17 07:37 조회(6218)
   트랙백 주소 : http://freeview.mireene.co.kr/bbs/tb.php/f001/45 




미국불교의 엄청난 확장과 저력!

"수많은 교회 사들여 사찰로 변화 탈바꿈"
“수년내 불교마저 동양을 앞지를지도”
 
 
 
불교는 미국에서 미국 국적으로 새롭게 태어나고 있다.
부처님 가르침이 이미 미국인들의 가슴에 파고들고 있음을 확인시켜 주는 통계도 나와 있다.
미국불교협회(Buddhist Association of America)에 의하면 불교조직과 기구는 2000여 개로
나와 있다. 인구 2억9000만명 중 등록된 오계수지 불교 신도 수는 약 250만명, 불교 명상
인구는 1000만 명으로 추산되고 있으며 갈수록 늘어날 전망이다.
(1996년 현재,2006년 현재는 배이상 확장되었다고 보고 있다.)
 
미국에 사찰과 명상센터의 숫자가 늘어나는 사실을 확인시키는 부동산 업자의 말이 있다.
교회 매물이 나오면 구입자들 가운데 불교계 명상단체나 소수민족 사찰 관계자가 많다고 한다.
명상센터나 사찰을 오픈 하는데 교회 구입이 이점이 있기 때문이다.
 
첫째 가장 적당한 크기가 교회이며 또 큰 돈 들여 수리 하지 않아도 되며,
        십자가만 내리면 되기 때문에 교회 매물이 인기 있다고 한다.
        레드우드 명상센터는 장로교회를 사들여 위빠사나 센터로 단장한 경우이고 버클리
        중국 사찰은 나자렛 교회를 사찰로 탈바꿈 시킨 케이스이다.

기복 배제.엘리트 기부참여 등 젊은 재가불자 중심으로 확산
이것만 보더라도 알 수 있듯이 소수민족 이민 불자들을 제외한 백인 일색인 선원과 공동체를 통해 본
불교는 백인 주도의 미국사회에서 빠른 속도로 자리를 잡고 있다.
초기 히피들이 영성 문화를 주도했던 자리에 뉴 에이지 운동이 뒤를 따랐고
지금은 불교가 대세의 흐름을 타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미국불교만의 독특성과 그 저력을 가늠해 보았다.
 
한 개인의 관찰 결과 나온 결론은 다음과 같다.
 
우선, 미국불교는 철저하게 기복이 배제되어 있다.
대신 삼자의 입장에서 보는 교리에 대한 깊이가 있다.
불공을 드리기 보단 교리와 명상수행에 더 큰 관심이 쏠려 있다.
 
그 다음으로 미국불교의 가장 두드러진 점은 재가불자들의 활약이다.
선방이든, 사찰이든, 명상센터든, 불교학 강의든, 최전선에서 뛰고 있는 사람들은 모두 재가
불자들이다. 백인 사찰에 스님은 드물다. 재가자 중심인 이유는
출가나 금욕은 중세 수도원에서나 했던 것이라 보는 성향이 강하기 때문이다.
 
사회의 구성원으로 삶 속에서 성과 속의 균형을 이루며
불교적인 마인드로 사는 재가불자들이 미국불교의 중심에 있다.
재가불자 중심인 것이 이유가 될 수도 있겠지만 상하 조직이 아닌 수평적인 대등 관계가 정립되어
있는 것도 한 특징이다. 사찰이나 불교 공동체에서도 직함에 따른 권위적인 모습은 볼 수 없다.
 
이와 함께 백인 불자들은 연령으로 볼 때 무척 젊다.
신에 의한 구원이나 교회가 아닌 다른 곳에서 진리를 발견하려 한다.
 
또 미국 불교계는 백인 중상류층, 특히 미국을 주도하는 유대인들에 의해
움직이고 있으며 이들은 지적 수준이 높은 엘리트들이다.
동양계 이민 불자들과 백인 불자들 간에 교류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
백인 불자들은 기복이 중심인 소수민족 이민자들이 들여 온 불교를
‘이삿짐 불교’라 부르는 반면 자신들의 불교를 차별화시켜 ‘백인 불교’ 내지는
‘엘리트 불교’라고 부르며 자부심이 강하다.
 
불교 교리에 매료된 이들에겐 우직함과 성실함이 같이 하며 대승이든 소승이든 열려있다.
게다가 미국불교는 기부 문화가 발달해 있다.
사회 환원의 차원에서 기부나 모금행사가 일상의 하나인 백인들에게
기부나 기증은 이미 정착되어 있다.
 
마지막으로 미국불교의 특징은 불교가 단지 개인 차원의 마음 안정을 이끄는 방법으로 선택되기
보다는 과학과 의학, 학문적 영역까지 적극적으로 응용되어가고 있다는 사실이다.
특히 명상은 심리학과 심리치료에서 폭 넓게 활용되고 있는데 그 응용 연구에 있어 그 어느
불교국가도 따라 갈 수 없다.
 
김나미 (스탠포드 불교 연구소 연구원)   namk@stanford.edu
 
[불교신문 2236호/ 6월14일자]
 
 
 
 
사진설명:
'나자렛교회'가 사찰로 변화되어 거듭났다.
십자가와 그리스도의 말씀이 씌여있던 저 주춧돌이 부처님의 전당으로 거듭났다.
미국도 유럽현상과 같이 웬만한 교회는 모두 문닫고 사찰이나 명상수련센터로 거듭나고 있다.
과학자.미래학자들이 예견한 대로 기독교 시대가 서양에서 저물고 신을 배제하고 인간 자신의
궁극적 깨달음 종교인 불교로 안착되어 가고 있다.
이것이 진정한 기독교 복음의 거듭남의 의미일지도 모를 일이다.
 


게시물수 1,219건 / 코멘트수 2,021건 RS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허위 기재로 가입하실 경우 접속 제한 및 오류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관리자 23544 06-16
[알림] 이곳 자유토론게시판에 펌글을 올리시는 모든 분들께..정확한 출처 표기 바람! 관리자 26981 09-13
★ 회원 가입시 유의 사항 (정확한 메일주소 기입 요망) (1) 관리자 97280 07-10
토론(논쟁)이 주는 즐거움과 가치 미선이 32631 01-28
몸학기독교는 '예수'보다 '오류'를 더 섬기는 곳인가요? (12) 미선이 36299 06-14
이곳의 새로운 기독교 운동 포지션 : 기존 기독교 및 안티기독교에 대한 입장 관리자 35069 02-10
★ 이곳에 처음 오신 기독교인이라면 필히 읽어주세요~^.^! 정강길 44414 07-02
[필독] 기독교 전통에 대한 몸학기독교의 입장 (2) 관리자 37745 05-30
[논쟁3] 다비아 정용섭 목사와의 논쟁 (헨리 나우웬과 전통 기독교에 대한 시각차이 논쟁) (12) 미선이 60630 11-28
♣ 지난 날에 썼던 정치 사회 시사적인 글모음 정강길 51702 11-11
[필독] 논쟁(혹은 토론)의 기술 : 참다운 자유토론을 위하여 관리자 47522 04-22
19 [詩]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 정강길 6699 07-02
18 [펌] 기독교계 출판의 문제점 (바우로) 미선이 5221 06-23
17 세상은 그저 공하고 여여할뿐인데...................... (1) 징검다리 5245 06-22
16 [펌] 선진국 기독교 쇠퇴 뚜렷 관리자 4976 06-22
15 예수평화탁발순례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관리자 4777 06-20
14 교회 사들여 사찰로 거듭나는 서양불교 돌풍! 관리자 6219 06-17
13 美 종교계 ‘JuBu(유대인 불자)’ 증가 관리자 10256 06-17
12 비노바 바베 예수사람 5051 06-14
11 [펌] 종교개혁자라 불리는 루터의 한계 : 그는 자기 입장에서 말했었다. 관리자 6916 06-10
10 06 기청여름학기강좌 전체안내(6월19일 개강) (1) 윤현경 4687 06-01
9 오늘 손석희의 시선집중에,,, (2) 명경 6027 05-26
8 아래의 돌맹이님께~ 정강길 5479 05-25
7 십일조, 서원, 조상께 드리는 제사, ???? (1) 돌맹이 6270 05-23
6 21세기 미 강대국의 군사전략에 희생되는 평택 대추리 동영상 관리자 4701 05-15
5 우리에게 이런 법이 있다면 정말로 좋겠습니다.. 정강길 4710 05-04
4 국세청을 고발한다!!! (1) 종비련 5126 04-28
3 축하합니다. (1) 명경 4913 04-25
2 [펌] 부자들의 성녀, 마더 데레사 (채만수) 미선이 16666 04-22
1 [필독] 논쟁(혹은 토론)의 기술 : 참다운 자유토론을 위하여 관리자 47522 04-22
   11  12  13



Institute for Transformation of World and Christiani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