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아이디    비밀번호
   자동로그인     
  현재 총 148명 접속중입니다. (회원 0 명 / 손님 148 명)     최신게시글    성경검색   
자유토론광장
문화 예술 Cafe
생활 나눔 Cafe
책과 이야기
Sayings
한 줄 인사


  방문객 접속현황
오늘 619
어제 886
최대 10,145
전체 2,188,405



게시물수 1,208건 / 코멘트수 2,021건 RS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허위 기재로 가입하실 경우 접속 제한 및 오류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관리자 18235 06-16
[알림] 이곳 자유토론게시판에 펌글을 올리시는 모든 분들께..정확한 출처 표기 바람! 관리자 21105 09-13
★ 회원 가입시 유의 사항 (정확한 메일주소 기입 요망) (1) 관리자 84084 07-10
토론(논쟁)이 주는 즐거움과 가치 미선이 26274 01-28
몸학기독교는 '예수'보다 '오류'를 더 섬기는 곳인가요? (12) 미선이 29615 06-14
이곳의 새로운 기독교 운동 포지션 : 기존 기독교 및 안티기독교에 대한 입장 관리자 29577 02-10
★ 이곳에 처음 오신 기독교인이라면 필히 읽어주세요~^.^! 정강길 37565 07-02
[필독] 기독교 전통에 대한 몸학기독교의 입장 (2) 관리자 31751 05-30
[논쟁3] 다비아 정용섭 목사와의 논쟁 (헨리 나우웬과 전통 기독교에 대한 시각차이 논쟁) (12) 미선이 50413 11-28
♣ 지난 날에 썼던 정치 사회 시사적인 글모음 정강길 41091 11-11
[필독] 논쟁(혹은 토론)의 기술 : 참다운 자유토론을 위하여 관리자 39304 04-22
708 새기모 - 새로운 기독교을 열어 가는 모임- 설립 취지. (3) 최승현 5203 01-23
707 지젝과 신학중 영문 해석해 주실분 !! (2) 라크리매 3927 01-21
706 지 목사님의 단점은 너무 앞서나가는 것. (5) 최승현 4941 01-18
705 시드니사랑방모임에서 철거민 발생. (4) 최승현 4809 01-16
704 미래에 현혹되어 현재의 희생을 강요하는 것인지 - by 샤갈 smallway 5023 01-15
703 카인의 후예들, 바리새인의 후학(後學)들 smallway 4848 01-11
702 이탈리아에 ‘천국채권’ 등장 아영 3522 01-07
701 [자본과 그 한계 : 맑스의 『정치경제학 비판 요강』 읽기] (1) 다지원 3397 01-03
700 예수천국 불신지옥을 외쳤던 사람의 심정 (1) 치노 5334 12-23
699 [쉬어가기] 혈전(血戰) ~ !... 격투기 ! (2) smallway 4902 12-22
698 밀알과 교회 smallway 5402 12-21
697 예수는 죽었다!!! (3) 늘복음 4811 12-21
696 남자의 진정한 아름다움은 수염. (4) 최승현 4540 12-17
695 인식의 변화 (7) 라크리매 5407 12-16
694 다중지성의 정원 2010년 1분학기 강좌 안내입니다 다지원 3837 12-15
693 (행사안내) 몸, 마음공부의 기반인가 장애인가 미선이 4078 12-12
692 시험 중에 있는 사람 내면에는 무슨 일들이 일어나는가? 엄기욱 4547 12-08
691 2,한국교회여! 세상에게 하나님의 살아계심을 보여줘라! 새비 4513 12-05
690 신학(神學)이라는 것은 해석학(解析學)의 일종이고 또 그것을 기본으로 합니다. (1) smallway 5448 12-05
689 뉴스엔 조이 댓글 모음("예수는 신화다" 재간을 반박하는 목사님의 글에대하여) (4) 하늬바람 5715 12-04
688 친일 조상과 Born with... 장동만 4236 11-24
687 부자는 부자 값을 해라/내라 장동만 4916 11-24
686 죽여도 무방했던 친일분자의 죄목 - 윤필립 smallway 6445 11-22
685 “담배 끊을걸…”, 죽을때 후회하는 25가지 미선이 4159 11-19
684 친일인명 사전과 기독교의 도리(道理) (1) smallway 5977 11-18
683 진짜 기독교의 이단이 어디라고 생각하십니까?? (5) 아영 4808 11-16
682 칼릴 지브란(Kahlil Gibran)의 구원 (4) smallway 6475 11-16
681 뻥 ~ ! smallway 5301 11-01
680 [필독] 혹시 게시판에 사진 이미지 파일을 올리실 때 관리자 4562 10-30
679 아베노부유키의 망령 smallway 6621 10-30
678 헌재네도 ..... (1) smallway 5174 10-29
677 신앙여정에 일어나는 일들.. 엄기욱 4522 10-26
676 그런 사람이 '변종' 이라구요? (4) smallway 5398 10-26
675 내 말이 틀렸냐고요? ..... (1) smallway 5141 10-23
674    내 말이 틀렸냐고요? .....(증거) (3) smallway 5072 10-26
673 최근에... 좁은문에 대한 설교, 들어 봤읍니까? (1) smallway 5347 10-18
672 부활 ... 그 달콤한 유혹 (1) smallway 5744 10-18
671 [펌] 뉴욕 리버사이드 교회 이야기 미선이 7470 10-16
670 대안을 말하라. (8) 최승현 4348 10-14
669 진짜 .... 빨갱이 일수도 .... (6) smallway 5111 10-13
668 도로 아미타불 (2) smallway 4990 10-12
667 서민이 이명박을 지지하는 이유 (3) 컨설턴트 5243 10-07
666 독재자를 용서하고 사랑해 한통속이 되었던 목사가 죽었다고 합니다 (3) smallway 5469 10-01
665 기독교(회)를 망치는 축출해야 할 ‘유령의 손’은 과연 누구일까? (1) smallway 5498 09-24
664    강 변호사의 교회개혁 (4) smallway 5858 09-26
663 종교적 사고가 자신만 못하다 생각하면서 업신 여기지 맙시다. (3) smallway 4693 09-22
662 과거 ywca의 만화 및 애니 탄압사레에 대하여.(회원님들의 생각이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1) 엄지꼼지 6148 09-13
661 김대중 대통령 서거에 바칩니다 한솔이 3461 08-30
660 [9월2일] 친일인명사전편찬기념 콘서트 "기억과 기록 그리고 미래" Artizen 3579 08-25
659 예수도 공자도 아시아 사상…동·서양 대표로 가르는 건 유치 (1) 미선이 4759 08-20
658    기사를 읽고 느끼는 개인적인 소견입니다^^; (17) 사랑그리고… 5958 08-25
657 무신론자인 도킨스와 유신론자인 사회자 간의 FOX-TV에서의 설전 (1) 정강길 5560 08-18
656 도대체 누가 해석한 역사적 예수가 옳은 것인가? (8) 늘오늘 5921 08-11
655 기독교를 망하게 하는 가르침들 (5) 엄기욱 4366 08-04
654 세기연 이단? 정강길 4901 07-31
653 번영의 본보기 (2) smallway 4994 07-28
652 참 대단하신 분이시네여! 샛님 4280 07-26
651 망국으로 치닫는 MB나라 (1) smallway 4885 07-26
650 생명나무와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는 모두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1) 새비 4732 07-20
649 34차 문화나눔마당 <취한 말들을 위한 시간> & 사무실 이전 집들이!!! Artizen 3786 07-18
648 바보가 천당서 띄우는 편지 (2) 장동만 5005 07-09
647 예수의 청색시대 (靑色時代) (3) smallway 5056 07-06
646 [펌] 아침형 인간의 조건 미선이 3757 07-03
645 동지들, 이 시대의 종교적 당면과제는 기독교의 변혁이 아니라 기독교의 폐기입니다. (5) 한솔이 3868 07-01
644 <새천년 표준사서-대학,논어,맹자,중용> 서문 (3) 한솔이 5917 07-01
643 [잠시알림] 가끔 세기연 접속이 원활하지 않을 때가 있습니다. 관리자 3899 06-25
642 [초대] 한국건강연대 온건강 시민포럼 정강길 4022 06-25
641 [6/21 저녁8시 KBS1 TV] 다큐 <인간의 땅, 아프가니스탄 살아남은 자들> (1) Artizen 3920 06-20
640 “마이크로RNA 조절 유전자 지도 해독” 고골테스 4426 06-18
639 다시 보는 몇년 전 기사 (1) 고골테스 4232 06-17
638 통계청,통계로 보는 자화상 서비스 미선이 4300 06-15
637 [6/18(목) 저녁7:30] <강연> 난민 그리고 Nan民(김성인 난민인권센터 사무국장) Artizen 3461 06-14
636 신영철대법관의 인권무시 오판 사례 동남 4248 06-09
635 2009.6.6. 애국지사 조문기 선생 추념사-민족문제연구소 대전지부 운영위원 류조웅(펌) 한솔이 3761 06-06
634 2009.6.6. 애국지사 곽락원여사 추념사-민족문제연구소 대전지부 운영위원 류조웅님(펌) 한솔이 3908 06-06
633 민중신학, 시대의 반신학적 기억_강사 김진호 (1) 다지원 3923 06-03
632 기독교 원죄에 대한 해석-아담, 이브, 뱀 : 기독교 탄생의 비밀 미선이 5371 06-02
631 [6/12(금) 저녁7:30] 콘서트 <사람을위한노래사람과함께하는이야기>[무료] Artizen 3367 05-27
630 ▶◀ 노무현의 영혼은 하늘로 올라가지 않는다 (1) 정강길 4917 05-26
629 仙불교 단군왕검 오신 날 집회 참관기 한솔이 5131 05-26
628 [오마이뉴스 090514] 외국여행, 마음이 불편하지 않으세요? Artizen 5441 05-15
627 인간의 착각 - 사람들은 자기 중심적으로 해석해서 믿고 싶어한다. (1) 미선이 6562 05-14
626 민족자주 통일비 건립 6주년 기념사 (1) 한솔이 5412 05-10
625 한국화이트헤드학회 2009년도 정기학술대회 (5월16일) (1) 정강길 5238 05-09
624 약혼녀 마리아를 강간한 야훼 신을 고발함 (2) 한솔이 4943 05-07
623 학술연찬회 <마음, 어떻게 움직이는가> 안내 미선이 3689 05-06
622 내가 들은 내면의 소리2--피눈물을 흘리시는 단군 할아버지 (1) 한솔이 5074 05-04
621 내가 들은 내면의 소리 한솔이 3974 05-04
620 어제 이현주 목사님 집회에서 못 다 한 말-대전 무궁화교회에서 일어난 한 해프닝 (5) 한솔이 5938 05-04
619 성도는 의(義)의 겉옷을 반드시 짜 입어야 합니다. 새비 4076 05-01
618 5.18현장 연합주일예배에 함께합시다 왕꼬지 4319 04-29
617 민족자주통일비 건립 6주년 기념식에 초대합니다 한솔이 4199 04-29
616 5/21(목) 저녁7:30] 공정여행, 좋은 여행은 나를 바꾸고 성숙한 여행은 세상을 바꾼다(이혜영 - … Artizen 3985 04-27
615 中共간부들 사법국서 미성년소녀 수십명 집단강간 동남 4573 04-22
614 [펌] 미국의 글쓰기 교육 (이영준) (2) 미선이 6157 04-21
613 자신과 진리에 의지하세요, 절은 허상에 불과 (1) 나무거울 4016 04-20
612 [강연 및 답사 안내] 518광주항쟁 강연 및 광주 망월동 국립묘지 참배단 모집-대동문화센터 한솔이 4323 04-20
611 성도는 반드시 두 가지 옷을 입어야 합니다. (5) 새비 4807 04-11
610 교회에 순종? 순백의 순종! (3) 한 톨 4789 04-09
609 성도는 반드시 두 번 택함을 받아야 합니다. (2) 새비 4212 04-03
 1  2  3  4  5  6  7  8  9  10    



Institute for Transformation of World and Christianity